작년 2월에 이사온 후 다음날 봤던 사슴 가족들은 놀라움이었다.
창문밖에서 한가로이 나뭇잎을 뜯으며 어슬렁 거리던 가족은 무려 6마리나 되었다.
이제서야 알게됬지만, 여름내내 아기 출산하고, 기르고 해서 겨울이 되면 대가족이 되어
동네 전체를 누비고 다닌다는 것을.


그 가족에서 떨어져 나왔는지는 알수 없지만, 어느 이름 여름날 부터 귀여운 꽃사슴 두마리가
엄마와 함께 노는것이 보였다.
몸에 보이는 무늬가 아직 어리다는 것을 보여준다. 지금도 저 사슴가족을 볼수 있다.
최근 사진이 없지만 무척이나 많이 컸다.


하지만!!!!

6개월 넘게 살아보니 보기만 좋은 사슴들이란걸 알게 되었다.
밤에도 낮에도 찻길에 다니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특히 밤에는 운전자들에게 위험한 존재다.
또 한가지!! 사슴이 옮기는 바이러스에 의해서 "라임디지즈" 라는 병이 있단다.
으....무섭다. 뼈속까지 침투해서 심하면 사망에도 이르게 한다니.
요즘엔 그져 무서울 뿐이다.

'소소한 날들의 추억'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국에서 태권도배우기  (4) 2009.03.02
인생에서 중요한 감정  (12) 2009.02.28
나무가 많은 커네티컷!  (10) 2009.02.26
사슴 가족이 같이 살아요  (4) 2009.02.25
말한마디가 그사람을 말해주죠  (8) 2009.02.23
맨하탄?공증?바보부부?  (10) 2009.02.22
머리냄새가 왜 날까요?  (18) 2009.02.15
봄을 기다리며  (2) 2009.02.14

Comments

  1. Favicon of http://minceo.tistory.com BlogIcon 민시오 2009.02.25 18:0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동물원에서나 볼수 있는 사슴을 가까이서 보니 낭만있다 라고 생각했는데..
    글을 끝까지 읽어보니.. ㅜㅜ 바이러스가 있군요.. 사진에서는 참 귀여운데 ㅎ~

    • Favicon of https://happyrea.tistory.com BlogIcon Happyrea 2009.02.26 05:0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그죠? 낭만은 그냥 생각뿐이랍니다.
      제가 살고 있는 동네에 많은 사람들이 라임디지즈로 고생한다고 하더군요. -.-;;

  2. Favicon of https://clarane.tistory.com BlogIcon Clara 2009.02.26 00:20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제 지금 보스도 스펙터클한 경험을 한 적이 있더라구요.
    운전하고 가다가 사슴이 뛰어들어서 치었는데..
    정말 정말 생각하기 싫을 정도로 끔찍했대요.
    (정말 자세히 설명해주더군요;;;;)

    • Favicon of https://happyrea.tistory.com BlogIcon Happyrea 2009.02.26 05:0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자주 일어나죠. 특히 여름에는 다람쥐(청설모) 죽어있는거 많이 보잖아요. 으....
      얼마전에도 태권도 가는데 길 가운데에 새끼사슴이 죽어있더군요.
      불쌍하게시리....

Leave a Comment


to Top